인텔캐피탈, 아시아 10개 기업에 미화 4,000만 달러 투자

  • 한국, 중국, 인도, 일본, 대만 등 아시아 5개국 10개 기업에 투자 진행
  • 아시아 전역에 걸쳐 기술 혁신의 빠른 확산 기대
  • 국제금융공사(IFC) 인텔캐피탈 조합 프로그램에 합류

2011년 11월 15일, 캘리포니아 – 인텔의 글로벌 투자 조직인 인텔캐피탈은 오늘 아시아 10개 기업을 대상으로 미화 4,000만 달러 규모의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발표된 투자계획은 한국의 반도체 테스트 장비 제공업체인 ‘네오셈’을 비롯 중국, 인도 일본 등 8개사의 신규 투자와 대만 2개사에 대한 조건부 투자이다.이번 10건의 투자계획은 미국 캘리포니아 헌팅턴비치에서 개최된 제12회 인텔캐피탈 글로벌 서밋(Intel Capital Global Summit)에서 발표됐다. ‘CEO서밋’으로도 알려진 인텔캐피탈 글로벌 서밋은 약 900여개의 포트폴리오 기업 CEO와 기업의 기술도입 의사결정자, 그리고 전세계 업계 리더들이 모이는 자리다.인텔캐피탈 사장 겸 인텔 수석부사장 아빈드 소다니(Arvind Sodhani)는 “기술 도입과 혁신은 최근 두드러지는 글로벌 현상이며 성장하고 있는 시장에서 아시아 기업들은 이러한 트렌드의 최첨단에 있다”고 말하며 “투자가 결정된10개사는 원격 보안 솔루션에서부터 인터랙티브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등 생산성과 보안, 고객들을 위한 온라인 경험, 나아가 전세계 비즈니스를 강화할 수 있는 독특한 기술을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이번 10건의 투자는 반도체 설계와 제조, 그린 테크놀로지, 소프트웨어, 보안, 소셜 게이밍,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등 혁신적인 기술의 범위에 적용된다. 각 투자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투자 규모는 공개되지 않았다.

신규 투자 대상 기업 (5개 국가 10개 기업)

  • ㈜네오셈(Neosem Inc.)  (한국) : 네오셈은 반도체 장비 자동화 테스트 기기를 공급하는 한국업체로 반도체 메모리 부품과 메모리카드, SSD를 테스트하는 업체이다. 네오셈의 비용효율적이고 유연하며 확장 가능한 자동 테스트 플랫폼은 빠르게 확장하고 있는 SSD에 대한 시장의 요구에 부합하여 SSD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 G-클러스터 글로벌(G-cluster Global Corp.)  (일본) : G-클러스터는 기술, 컨텐트 및 서비스 제공업체로 자사의 특허인 G-클러스터를 이용하여 인터랙티브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제공한다. G-클러스터 시스템은 프랑스 텔레콤 운영업체 SFR과 클라우드 게이밍 서비스, 일본에서는 T의 TV 클라우드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라는 상업적인 목적으로 개발되었다. G-클러스터는 연구개발 및 새로운 시장 개척을 위해 투자금을 사용할 계획이다.
  • 해피이스트 마인드(Happiest Minds Technologies Pvt. Ltd.)  (인도) : 해피이스트 마인드는 클라우드 서비스,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 인프라 관리, 보안, 테스팅 및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이 기업의 서비스는 클라우드 컴퓨팅, 소셜 미디어, 모빌리티 솔루션, 통합 커뮤니케이션,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및 분석 등 잠재적으로 IT 업계 지형을 변화시킬 수 있는 혁신적인 신기술에 집중하고 있다. 해피이스트 마인드는 인도와 미국에서 운영하고 있으며 유럽 및 싱가포르에 지사를 설립할 계획이다.
  • 메이크폴로닷컴(Makepolo.com Co. Ltd.)  (중국) : 중견기업들의 조달 요구에 부합하는 B2B 수직검색엔진을 운영하고 있다. 메이크폴로닷컴의 독점적인 검색 및 데이터베이스 기술은 구매자들이 요구하는 상세항목을 기반으로 원하는 물품을 빠르고 쉽게 찾을 수 있다. 이 회사는 연구개발 및 새로운 시장 개척을 위해 투자금을 사용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스마트 그리드 및 에너지 관리 시스템을 제공하는 상하이 소재 마이어테크(Miartech Inc.), PC와 울트라북, 태블릿, 스마트폰 등에서 데이터를 원격으로 삭제 가능한 보안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일본의 원비(OneBe Inc.), 홍콩의 모바일 미디어 제공업체인 아웃블래이즈 벤처 홀딩스(Outblaze Venture Holdings Ltd.) 그리고 인도의 모바일 솔루션 기업 텔리브라마 컨버전스 커뮤니케이션(Telibrahma Convergent Communications) 등이 투자대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또한 조건부 계획 투자 대상 기업들은 대만의 시스템 펌웨어 및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 제공업체 인사이드 소프트웨어(Insyde Software Corp.)와 소셜 게임업체 SNS플러스(SNSplus Inc.)가 선정됐다.

한편, 신규 투자 발표와 더불어 인텔캐피탈은 국제금융공사(International Finance Corporation; IFC)가 인텔캐피탈 글로벌 투자 조합(Intel Capital Global Investment Syndicate)에 합류했다고 밝혔다. 2010년 시작된 이 조합은 인텔캐피탈과 선택된 거래에 한해 공동 투자를 진행하는 전세계 투자자 그룹이다. 이번 프로그램의 목적은 기업이 보다 빨리 성장할 수 있도록 추가적인 성장 자본으로 신속한 접근과 더불어 글로벌 시장 판로와 기술 전문지식, 이사회 및 자문단을 제공하는 것이다.

IFC는 전세계 개발도상국 시장에 집중된 최대 규모의 글로벌 개발 기구 중 하나로 중국의 HiSoft Technology와 러시아의 Yandex, 등 글로벌 기업들에 대해 인텔캐피탈과 공동 투자를 진행하는 등 혁신적인 기술 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인텔캐피탈의 아빈드 소다니(Arvind Sodhani)와 인텔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그룹의 수석 부사장 겸 제너럴 매니저 르네 제임스(Renée James)는 글로벌 서밋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이 투자 계획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PST 12:30~1:15pm 예정된 프레스 컨퍼런스는 웹캐스트 http://video.webcasts.com/events/gail001/40133  에서도 동시에 볼 수 있다.

인텔캐피탈 글로벌 서밋에 대하여

인텔캐피탈 글로벌 서밋은 인텔캐피탈이 주최하는 테크놀로지 네트워킹 이벤트로 이전에는 CEO 서밋(CEO Summit)이라는 타이틀로 불렸다. 2011년 글로벌 서밋은 인텔캐피탈 포트폴리오 기업 중 참가 등록을 한 900 여명의 인원과 인텔의 전세계 고객사와 파트너사, 업계의 리더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자리다. 2011년 인텔캐피탈 글로벌 서밋은 크레디트스위스그룹(Credit Suisse), 에버코어 파트너스(Evercore Partners), 깁슨 던 앤드 크루처 (Gibson,Dunn&Crutcher), KPMG, 모리슨 앤 포에스터 (Morrison & Foerster)가 후원한다.

인텔캐피탈에 대하여

인텔의 세계적인 투자 조직인 인텔캐피탈은 전 세계의 혁신적인 기술 기업에 투자한다. 인텔캐피탈은 기업용, 가정용, 모빌리티, 헬스, 컨슈머 인터넷, 디지털미디어, 반도체 제조 및 클린테크와 관련된 다양한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제공 기업들에 투자한다. 1991년 이래, 인텔캐피탈은 전세계 51개국 이상 지역의 1,165개 기업에 미화 102억 달러 이상을 투자했다. 이 기간 동안, 193개 포트폴리오 기업들이 여러 증권 시장에 상장했으며, 284개 기업에 대한 인수 합병이 이루어졌다. 2010년, 인텔캐피탈은 119건의 거래를 통해 약 3억 2,700만 달러를 투자했으며, 이 중 약 44% 는 미국과 캐나다 이외의 지역에 투자되었다. 인텔캐피탈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과 특징은 www.intelcapita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텔에 대하여

인텔은 컴퓨팅 기술혁신 부문의 세계적 선도기업이다. 전 세계 컴퓨팅 기기의 기반이 되는 중요한 기술들을 개발, 구축한다. 인텔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newsroom.intel.com  혹은 blogs.intel.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텔과 인텔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인텔의 등록 상표로 등록되어 있다.
* 제3자의 마크 및 브랜드는 각 소유회사의 자산이다.

인텔에 대하여

반도체 업계의 선두주자인 인텔(NASDAQ: INTC)은 전 세계 혁신의 바탕이 되는 컴퓨팅 및 통신기술로 데이터 중심의 미래를 만들어가고 있다. 엔지니어링 분야에 있어 인텔의 전문성은 전 세계가 직면한 가장 큰 문제들을 해결하는데 기여할 뿐 아니라 클라우드와 네트워크, 엣지까지 스마트 커넥티드 월드를 구성하는 모든 인프라와 수십억개의 디바이스를 작동시키고 연결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인텔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newsroom.intel.com and intel.com 에서 확인 가능하다.

인텔 및 인텔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인텔의 상표로 등록돼 있다.

*기타 이름과 상표는 해당 기업의 자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