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과 노키아, 미래형 컴퓨팅 기기용 소프트웨어 플랫폼 통합

인텔과 노키아, 미래형 컴퓨팅 기기용 소프트웨어 플랫폼 통합

새롭고 흥미로운 사용자 경험의 급속한 발전 위해
오픈 에코시스템 구현한 미고(MeeGo)

  • 인텔과 노키아는 모블린과 마에모를 통합한 리눅스 기반 소프트웨어 플랫폼인 미고(MeeGo)를 탄생시켰다. 이 새로운 플랫폼은 휴대용 모바일 컴퓨터, 넷북, 태블릿,, 미디어폰, 커넥티드 TV,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 다양한 기기 전반의 하드웨어 아키텍처를 지원한다.
  • 미고(MeeGo)는 Qt 애플리케이션 개발 환경을 제공하며, 모블린 코어 운영체제 성능 및 레퍼런스 사용자 경험을 기반으로 구축된다. 개발자들은 Qt를 이용하여 다양한 기기 및 플랫폼에 맞는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여 노키아의 오비 스토어 및 인텔 앱업 센터를 통해 배포할 수 있다.
  • 미고(MeeGo)는 리눅스 재단에 의해 운영되며, 오픈소스 개발 모델의 우수 사례들을 통해 관리된다. 미고(MeeGo)의 첫 번째 버전은 2010년 2분기에 발표될 예정이며 이를 기반으로 한 기기는 올해 하반기 출시될 계획이다.
  • 인텔과 노키아는 전 세계 기기 제조업체, 네트워크 운영 업체, 반도체 기업, 소프트웨어 판매 및 개발 업체들이 미고(MeeGo)를 채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10년 2월 16일, 서울 – 통신과 컴퓨팅의 융합이 괄목할만한 발전을 이루고 있는 가운데, 인텔과 노키아는 각 사의 모블린(Moblin)과 마에모(Maemo)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통합했다. 이번 결합으로 휴대용 모바일 컴퓨터와 넷북, 태블릿, 미디어폰, 커넥티드 TV,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같은 다양한 기기의 하드웨어 플랫폼에서 운영될 리눅스 기반 통합 플랫폼이 탄생된다. 미고(MeeGo)라고 불리게 될 이 오픈 소프트웨어 플랫폼은 인터넷 기반의 최신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 흥미로운 사용자 경험과 관련, 업계의 기술 혁신과 시장 진출을 앞당길 것으로 예상된다.

2009년 6월 발표된 양사의 폭 넓은 전략적 제휴를 바탕으로 한 이번 협력은 인텔과 노키아의 관계를 더욱 강화시켜 주고 있다. 인텔과 노키아는 현재 마에모와 모블린의 기존 커뮤니티뿐만 아니라 통신 및 컴퓨팅 업계 전반으로 활발하게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인텔의 사장 겸 CEO인 폴 오텔리니(Paul Otellini)는 “가정이나 자동차, 사무실 등 어느 곳에서든 여러 컴퓨팅 기기 간의 원활한 소통을 가능하게 하는 것이 우리의 비전이다. 오늘, 미고(MeeGo)의 출시로 인해, 혁신을 거듭하며 발전해 온 우리의 비전을 이루게 되었다.”라며, “또한, 이번 기회는 노키아와의 관계 발전에도 긍정적인 토대가 될 것이다. 양사의 두 가지 핵심 기술이 하나의 오픈 소스 플랫폼으로 결합한 것은 다양한 기기에서 우수한 경험을 제공하고 관련 업계의 지원을 얻을 수 있는 매우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노키아의 올리페카 칼라스부오(Olli-Pekka Kallasvuo) CEO는 “미고(MeeGo)는 새로운 유형의 모바일 기기에서 더욱 다양한 인터넷 컴퓨팅 및 사용자간의 커뮤니케이션을 촉진시킬 것이다.”라며 “개방형 기술 혁신을 통해 미고(MeeGo)는 최상의 에코시스템을 구현하며 다양한 업종의 여러 기업들의 참여를 유도할 것이다. 미고(MeeGo)는 노키아와 인텔을 비롯한 참가사 모두의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가치 사슬 전반에 걸쳐 여러 비즈니스 모델을 지원하게 된다. 간단히 말해, 미고(MeeGo)는 새로운 모바일 컴퓨팅 시대의 도래를 알리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미고(MeeGo)에는 마에모과 모블린의 최상의 부분들이 결합되어 다양한 프로세서 아키텍처에 맞는 오픈 플랫폼을 만들어 낸다. 미고(MeeGo)는 모블린 코어 OS의 성능, 여러 유형의 기기 및 레퍼런스 사용자 경험에 대한 지원을 기반으로 하고, 모바일 산업 내 마에모의 성장세를 이용하며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을 위해 널리 채택된 Qt 애플리케이션 및 UI 프레임워크가 이용된다.

또한, 미고(MeeGo)는 세계적인 마에모 및 모블린 애플리케이션 에코시스템 및 오픈소스 커뮤니티들을 서로 연결한다. 개발자들의 경우, 미고(MeeGo)로 인해 각자의 애플리케이션이 사용될 기기 영역이 확대된다.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Qt를 사용하기 때문에 애플리케이션을 한번 제작하면 미고(MeeGo)나 심비안(Symbian) 같은 다른 플랫폼에서 쉽게 적용할 수 있다.

오비 스토어(Ovi Store)는 미고(MeeGo) 및 심비안 기반 기기를 포함해 모든 노키아 기기의 애플리케이션 및 콘텐츠를 배포하는 경로가 될 것이며, 포럼 노키아(Forum Nokia)는 노키아 기기 플랫폼 전반에 걸쳐 개발자들에게 지원을 제공한다. 인텔 앱업SM 센터(Intel AppUpSM Center) 또한 여러 기기 제조 업체들이 선보이게 될 인텔 기반 미고(MeeGo) 기기의 배포 경로 역할을 하게 되며, 인텔® 아톰 개발자 프로그램(Intel® Atom Developer Program)은 다양한 분야의 디바이스들을 대상으로 하는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한다.

고성능 기기에서 작동될 미고(MeeGo) 소프트웨어 플랫폼은 다양한 인터넷, 컴퓨팅 및 커뮤니케이션 경험과 함께, 시각적으로 풍부한 그래픽, 멀티태스킹 및 멀티미디어 성능, 최상의 애플리케이션 기능을 제공한다. 미고(MeeGo)가 다양한 종류의 기기에서 작동되기 때문에 소비자들은 기기 변경시 자신들이 좋아하는 애플리케이션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게 되고, 그 결과 기기 종류나 제조업체의 제약을 받지 않게 된다.

리눅스 재단이 운영하는 ‘미고(MeeGo)’

미고(MeeGo) 소프트웨어 플랫폼은 완벽한 오픈소스 프로젝트로 리눅스 재단(Linux Foundation)에서 운영하게 되며, 오픈소스 개발 모델의 우수 사례들을 통해 커뮤니티 참여를 촉진하게 된다. 인텔과 노키아는 각각 마에모(Maemo.org)와 모블린(Moblin.org) 회원들의 미고(MeeGo.com) 참여를 권장할 뿐 아니라 통신, 컴퓨팅 및 기타 연관 기업들의 폭 넓은 참여도 유도하고 있다. 개발자들은 Qt로 미고용 애플리케이션을 바로 제작할 수 있다. 미고(MeeGo)의 첫 번째 버전은 올해 2분기 출시될 예정이다.

본 발표에 대한 웹캐스트를 포함한 자세한 내용은 www.intel.com/pressroom/intel-nokia  www.nokia.com/press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텔에 대하여

세계 최고의 반도체 혁신 기업인 인텔은 사람들의 업무와 삶의 방식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키기 위한 다양한 기술과 제품을 개발 및 선도하고 있다. 인텔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http://www.intel.com/pressroom  http://blogs.intel.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키아에 대하여

노키아는 이동 통신의 선구자이며 모바일 기기의 세계 최고 제조업체이다. 오늘날 우리는 첨단 모바일 기술과 개인화된 서비스를 융합시켜 그들이 늘 중요한 일을 쉽게 처리할 수 있도록 새로운 방법으로 사람들을 연결한다. 우리는 또한 NAVTEQ를 통해 포괄적인 지도 정보를 제공하며, 노키아 지멘스 네트워크를 통해 장비, 솔루션, 통신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인텔 및 인텔 로고, 인텔 아톰은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인텔 또는 자회사의 등록 상표로 등록되어 있다.
*미고는 리눅스 재단의 등록 상표이다.
*기타 이름 및 상표는 해당 소유권자의 재산이다.

인텔에 대하여

반도체 업계의 선두주자인 인텔(NASDAQ: INTC)은 전 세계 혁신의 바탕이 되는 컴퓨팅 및 통신기술로 데이터 중심의 미래를 만들어가고 있다. 엔지니어링 분야에 있어 인텔의 전문성은 전 세계가 직면한 가장 큰 문제들을 해결하는데 기여할 뿐 아니라 클라우드와 네트워크, 엣지까지 스마트 커넥티드 월드를 구성하는 모든 인프라와 수십억개의 디바이스를 작동시키고 연결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인텔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newsroom.intel.com and intel.com 에서 확인 가능하다.

인텔 및 인텔 로고는 미국 및 다른 국가에서 인텔의 상표로 등록돼 있다.

*기타 이름과 상표는 해당 기업의 자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