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l’s news source for media, analysts and everyone curious about the company.

무빗, 글로벌 대중교통 보고서 2020 발간

2021 1 28 서울 – 인텔 자회사이자 서비스형 모빌리티 (mobility-as-a-service; 이하 MaaS) 솔루션 및 1위 도심 모빌리티 애플리케이션 운영사 무빗(Moovit)은 28일 글로벌 대중교통 보고서 2020 (2020 Global Public Transport Report)를 발표했다. 이번 연간 보고서는 세계 28개국 104개 도시에서 사용자 연구를 통해 수천만 개에 달하는 무빗 앱 상에서 이루어진 이용자들의 이동 요청 건의 데이터 분석 자료를 종합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이 대중교통 및 공유 이동 수단 사용에 어떠한 영향을 끼쳤는지에 대한 내용 등 포함 사람들이 지난해 어떻게 이동했는가를 종합적으로 분석한 것으로, 교통 기관 및 지방자치 단체들에 승객들의 안전한 이동 경험을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한다.

전 세계 수백만의 무빗 사용자들은 코로나19가 대중교통 이용에 영향을 미침에 따라 대중교통 이용에 대한 수 많은 질문들에 답을 제공하는 모빌리티 인사이트를 제공했다.

글로벌 대중교통 보고서 2020에서 나타난 바로는 대중교통 및 공유 이동 수단 이용자들이 미래 로보택시 서비스처럼 안전하고 편리하다고 여겨지는 새로운 교통 수단에 호의적임을 보여준다. 무빗은 자율주행차량 기술 분야 선도 기업이자 자매회사인 모빌아이(Mobileye)와 함께 공유 MaaS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자사의 사용자 행동에 대한 모빌리티 인사이트를 활용, 전 세계 주요 시장에 자율 MaaS를 제공할 계획이다. 수백만 명이 사용하는 무빗의 도심 이동 앱과 이동 양식에 대한 깊은 이해를 바탕으로 2022년에 모빌아이이는 단독으로, 그리고 이동 수단 운영 업체들과의 협력을 통해 로보 택시 서비스 제공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다.

무빗의 이번 보고서는 코로나19가 대중교통 이용에 미치는 영향과 대중교통 승차에 대한 모바일 결제 수요라는 두 가지 새로운 카테고리를 포함하고 있다. 추가적인 보고서 지표에는 편도 대중교통 통근 시간, 정류장/역 대기 시간, 편도 이동 중 걷는 거리, 환승 횟수, 총 여정 거리, 탑승자 피드백, 그리고 사용 이유 및 채택 방해 요소를 포함한 마이크로-이동수단(자전거 및 스쿠터) 사용 빈도가 포함된다.

요바브 메이다드(Yovav Meydad) 무빗 최고 성장 및 마케팅 책임자는 “우리는 데이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대에 살고 있다”며, “특히 대중교통 산업에서 빅데이터는 도시와 교통 기관이 대중교통 이용을 증가시키기 위해 승객들이 무엇을 필요로 하는지에 대한 인사이트를 얻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연간 글로벌 대중교통 보고서를 발표하게 돼 기쁘며, 이 보고서에는 승객들이 대중교통을 안전하다고 느끼는데 어떤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지에 대한 인사이트가 포함돼 있다. 이 보고서를 통해 교통 기관, 운영 기관, 지방 자치 단체는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고 도시를 원활하게 운영하기 위해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에 대해 도움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보고서는 보스턴, 시카고, 로스앤젤레스, 마이애미, 뉴욕-뉴저지, 필라델피아, 피츠버그, 샌프란시스코, 시애틀-타코마-벨레뷰, 워싱턴D.C.-볼티모어 대도시권의 조사 결과가 포함돼 있다. 또한 런던, 파리, 바르셀로나, 싱가포르, 상파울루, 시드니 등 미주, 아시아, 유럽 주요 도시의 데이터도 담고 있다.

글로벌 대중 교통 보고서에 포함된 인사이트

  • 팬데믹 기간 중 대중교통 이용자들이 버스 이용을 선호하는 세 가지 이유로는 사회적 거리 두기, 실시간 버스/열차 도착 정보 제공 및 정기적인 차량과 정류장 방역 실시를 들었다.
  • 코로나19로 인해 미국 교통 이용자의 39%는 특히 탑승 전 대중교통 차량이 얼마나 붐비는지 알고 싶어 한다.
  • 코로나19 및 외출제한 명령으로 50%에 달하는 미국인들이 대중교통을 덜 이용하거나 아예 이용하지 않는 반면, 34%는 여전히 이전과 같은 수준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있다. 또한, 미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은 샌프란시스코의 경우 주민 21%가 더 이상 대중교통을 이용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 미국에서는 승객의 46%가 더 안전한 대중교통 사용을 위해 모바일 결제 방법을 가장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미국 전체 도시 중 코로나19 관련 사망자가 가장 많은 뉴욕시의 경우, 시민의 44%가 대중교통을 위한 모바일 결제 방식에 관심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브라질에서 코로나19 사망률이 가장 높은 상파울루에서는 주민 54%가 대중교통 이용을 위해 모바일 결제를 원한다.
  • 2년 연속으로 마이애미 거주자들은 대중교통을 이용해 통근하는 시간이 가장 길었고, 피츠버그 거주자들은 가장 짧았다.
  • 로스앤젤레스에서는 30%의 승객들이 편도 통근 중에 정류장과 역에서 20분 이상 대기하는데, 이는 북미 지역에서 가장 높았다.
  • 마이크로 이동 수단(자전거 및 스쿠터) 사용 이유에 관한 질문에 뉴욕시 이용자의 5%는 ‘걷는 것보다 빨라서’라고 응답했고, 33.1%는 ‘버스나 지하철로 가기 어려운 곳까지 이동 가능’을 이유로 들었다. ‘저렴한 비용’을 꼽은 비율은 24.1%, ‘코로나19로 인해 더 안전하다고 느껴서’라는 응답은 21.4%를 기록했다.
  • 세계 주요 글로벌 도시의 데이터는 무빗 사이트의 2020년 글로벌 대중교통 보고서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많은 정보: 무빗 글로벌 대중 교통 보고서 2020 발간 | 자율주행/모빌아이 (프레스킷)

무빗에 대하여

 인텔 자회사 무빗(Moovit (www.moovit.com))은 최고 MaaS(Mobility as a Service) 솔루션 공급업체이자 1위 도시 모빌리티 앱을 만든 업체다. 무빗은 2020년 인텔에 인수되었으며, 모빌아이와 협력해해 MaaS 전략을 발전시켰다. 무빗과 모빌아이는 협력해 자율 교통의 글로벌 도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무빗의 iOS, 안드로이드, 웹 앱은 어떤 교통 수단에서도 사람들이 시내를 효율적이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한다. 2012년에 공개되었으며, 현재 112개국에 걸쳐 3,400 개 이상의 도시에서 9억 5천만 명 이상의 사용자를 지원하고 있다. 

무빗은 세계에서 가장 큰 교통 및 도시 모빌리티 데이터 저장소에 하루 최대 60억 개의 익명 데이터 포인트를 추가한다. 정부, 도시, 교통 기관, 민간 기업을 위해 무빗은 계획, 운영, 최적화를 망라하는 AI 기반 MaaS 솔루션을 제공하고, 교통 혼잡을 줄이며, 승객수를 늘리고, 효율성과 자산 활용도를 높인다.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우버(Uber), 큐빅(Cubic)과 같은 업계 선두업체들은 모빌리티 제품을 강화하기 위해 무빗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인텔에 대하여

반도체 업계의 선두주자인 인텔(Nasdaq: INTC)은 우리의 삶을 윤택하게 하고 전 세계의 발전을 가능케 할 세상을 바꾸는 기술들을 창조하고 있다. 무어의 법칙에 고무된 인텔은 고객의 문제 해결을 돕기 위해 반도체의 설계와 제조 과정을 지속적으로 발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인텔은 클라우드, 네트워크, 엣지 그리고 모든 컴퓨팅 디바이스에 인텔리전스를 접목함으로써 데이터의 잠재력을 끌어내 기업의 비즈니스는 물론 우리가 살고 있는 사회를 좀 더 나은 방향으로 변화시키고 있다. 인텔의 혁신적인 노력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newsroom.intel.com 혹은 intel.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인텔©. 인텔 및 인텔 로고는 인텔사 또는 그 자회사의 상표이다. 기타 명칭과 브랜드는 해당 소유업체의 자산이다.